> 전체기사 > 기사

기사목록 인쇄 |  글자크기 + -

> 전체기사 [M+TV시청률] ‘PD수첩’ 故 장자연 죽음 둘러싼 비밀…시청률 상승

기사입력 2018.07.25 10:28:01


 기사의 0번째 이미지

PD수첩 故 장자연 사건 재조명 사진=PD수첩 캡처

[MBN스타 손진아 기자] 故 장자연 사건을 재조명한 ‘PD수첩’ 시청률이 상승했다.

지난 24일 오후 방송된 MBC ‘PD수첩’에서는 배우 故 장자연의 죽음을 둘러싸고 9년 간 감춰져 왔던 이야기를 다룬 ‘故 장자연’편 1부가 전파를 탔다.

이날 방송은 시청률 5%(닐슨 코리아 가구 기준, 이하 동일)를 기록했다. 이는 전주 기록한 3.5%에 비해 1.5%포인트 상승한 수치다.

故 장자연은 2009년 3월, 생전에 자신이 강요받았던 접대 자리에 대해 기록한 4장의 문건을 남기고 세상을 떠났다. 많은 사람들로부터 사랑 받는 배우가 되고 싶었던 한 신인 배우는 소속사 대표의 강요에 수많은 접대 자리에 불려 나가야만 했고, 그녀가 남긴 문건에는 그 기록들이 담겨 있었다. 하지만 그녀의 죽음 직후 이뤄진 수사는 지지부진하게 마무리 됐고, ‘PD수첩’은 그런 9년 전의 기록을 다시 찾아 나섰다.

오랜 고민 끝에 인터뷰에 응한 故 장자연의 후배는 그녀와 함께 나가야 했던 접대 자리에서의 상황들을 어렵사리 털어 놓았다. 또한 사건 당시 수사 당국에 목격한 사실을 증언했지만 제대로 처벌받은 사람이 없다는 것에 대해 분노했다. 그녀는 인터뷰를 통해 故 장자연과 같은 접대 공간에 있었던 사람들과 그들이 했던 일에 대한 기억을 전했다.

제작진은 당시의 사건 기록과 제보자들의 증언을 토대로 재계, 언론, 방송계 등을 막론하고 접대가 이뤄졌다는 정황들을 포착했다. 그리고 故 장자연이 소속사 대표의 강압으로 나서야만 했던 접대 자리와 그 자리에 있었던 인물들을 추적해 나갔고, 방송을 통해 당사자들의 해명 인터뷰를 요청했지만 대부분 이뤄지지 않는 모습들이 담겼다. 손진아 기자 jinaaa@mkculture.com
< Copyright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STAR 최신포토
 
김호중 `팬들 사랑에 감동한 별님` [MBN포토]
김호중 `마음을 울리는 가창력` [MBN포토]
김호중 `대구 울리는 폭발적인 가창력` [MBN포토]
한혜진 `대구 쿨한 트롯 콘서트 무대` [MBN포토]
 
`서구! 쿨한 트롯 콘서트` 생각엔터 총출동 [MBN포..
김호중 `아리스 향해 고맙소` [MBN포토]
김호중 `노래에 진심을 담아` [MBN포토]
한혜진 `아름다운 열창` [MBN포토]
 
김호중 `부드러운 미소` [MBN포토]
김호중 `별님 대구에 떴다` [MBN포토]
김호중 `안경도 잘 어울리죠` [MBN포토]
한혜진 `쿨한 트롯` [MBN포토]
 
김호중 `팬을 대하는 진심` [MBN포토]
김호중 `대구에 뜬 별님` [MBN포토]
김호중 `별처럼 빛나는 눈빛으로` [MBN포토]
한혜진 `콘서트 열창` [MBN포토]
 
김호중 `마음을 울리는 가창력` [MBN포토]
김호중 `대구 울리는 폭발적인 가창력` [MBN포토]
한혜진 `대구 쿨한 트롯 콘서트 무대` [MBN포토]
허경환 `서구! 쿨한 트롯 콘서트` 진행 [MBN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