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기사

기사목록 인쇄 |  글자크기 + -

> 전체기사 이덕화, “父 이예춘, 죽음 앞당긴 것 같아…40년간 죄책감” 오열

기사입력 2018.07.29 19:46:01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이덕화, 故이예춘 추억에 눈물 사진=‘집사부일체’ 방송캡처

배우 이덕화가 ‘집사부일체’서 돌아가신 아버지 이예춘에 대한 죄책감을 털어놨다.

29일 오후 방송된 SBS ‘집사부일체’에서는 사부 이덕화가 돌아가신 아버지와의 추억에 눈물을 흘렸다.

이덕화는 “아버지가 파로호에서 요양을 했다. 이후에 집안이 풍비박산이 났다”면서 “가족을 책임지고 박수받던 그때 오토바이 교통사고를 당했다”라고 덤덤하게 말했다.

이어 “내가 교통사고가 나니까 아버지와 벽 하나를 두고 나란히 누워있었다”면서 “요양하면서 몸을 잘 추스르시는데 나 때문에 아버지와 이별을 앞당긴 것 같아 죄책감이 든다”라고 고백했다.

또한 “파로호에 가면 마치 아버지가 옆에서 나올까봐 40년동안 가지 못했다”라며 눈시울을 붉혔다.

이날 이덕화는 ‘집사부일체’ 멤버들과 40년 만에 파로호를 찾았고 아버지와의 추억에 오열했다. 온라인 이슈팀 mkculture@mkculture.com
< Copyright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STAR 최신포토
 
알렉사 ‘카리스마 눈빛’[MBN포토]
알렉사 ‘시원한 블루 헤어’[MBN포토]
‘보라보라한 방탄콘’[MBN포토]
‘BTS 테마 한식 코스 함께 즐겨요~’[MBN포토]
 
알렉사 ‘2022 BBMAs 참석’[MBN포토]
알렉사 ‘2022 빌보드 뮤직 어워드 참석했어요’[M..
‘방탄소년단 콘서트 입장 기다리는 아미’[MBN포토..
벨라지오 분수쇼 ‘BTS 다이너마이트‧버터와..
 
알렉사 ‘아메리칸 송 콘테스트 우승자의 포스’[M..
아미들의 콘서트 패션 ‘BTS 보라해’[MBN화보]
‘BTS 콘서트 in 얼리전트 스타디움’[MBN포토]
방탄소년단 팝업스토어 ‘아미 기다려’[MBN포토]
 
알렉사 ‘파격적 뒤태’[MBN포토]
아미 ‘방탄소년단 기다려요’[MBN포토]
하이브 멀티 레이블 오디션 현장 ‘뜨거운 열기’[..
방탄소년단 ‘피, 땀, 눈물의 백스테이지’[MBN포토..
 
알렉사 ‘시원한 블루 헤어’[MBN포토]
‘보라보라한 방탄콘’[MBN포토]
‘BTS 테마 한식 코스 함께 즐겨요~’[MBN포토]
‘열정의 BTS’[MBN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