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기사

기사목록 인쇄 |  글자크기 + -

> 전체기사 이상화 “평창올림픽, 2002년 월드컵 느낌…부담 컸다”(뭉쳐야 뜬다)

기사입력 2018.08.19 21:52:01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이상화, ‘뭉쳐야 뜬다’서 고백 사진=‘뭉쳐야 뜬다’ 방송캡처

스피드스케이팅 국가대표 이상화 선수가 ‘뭉쳐야 뜬다’서 경기에 대한 부담을 고백했다.

19일 오후 방송된 JTBC 예능프로그램 ‘패키지로 세계일주-뭉쳐야 뜬다(이하 뭉쳐야 뜬다)’에서는 북해도 패키지 여행을 떠나는 이상화의 모습이 공개됐다.

여행에 앞서 이상화는 “훈련이 아닌 여행은 처음이다”라며 들뜬 모습을 보였다. 그와의 만남에 양희은과 서민정, 홍진영은 “빙판 위 모습만 보다가 실제로 국가대표를 만나니 신기하다”라며 반갑게 맞이했다.

서민정은 “올림픽을 4번이나 출전했다더라”라며 놀라움을 표했고, 이상화는 “그동안 시합을 나가는 입장이었다. 나가서 들어올 때 뭐라도 가져와야하는 입장이기에 힘들었다”라고 털어놨다.

특히 이상화가 “평창 올림픽은 특히 더 힘들었다. 한국에서 경기 중에 꽉찬 관중석은 처음이었다”라며 “2002년 월드컵 보는 느낌이었다. 집중이 더 어려웠다”라고 이야기했다.

양희은이 “국가대표 그만하는 거냐”라고 은퇴에 관해 묻자 이상화는 비밀이라며 미소로 답했다. 온라인 이슈팀 mkculture@mkculture.com
< Copyright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STAR 최신포토
 
알렉사 ‘카리스마 눈빛’[MBN포토]
알렉사 ‘시원한 블루 헤어’[MBN포토]
‘보라보라한 방탄콘’[MBN포토]
‘BTS 테마 한식 코스 함께 즐겨요~’[MBN포토]
 
알렉사 ‘2022 BBMAs 참석’[MBN포토]
알렉사 ‘2022 빌보드 뮤직 어워드 참석했어요’[M..
‘방탄소년단 콘서트 입장 기다리는 아미’[MBN포토..
벨라지오 분수쇼 ‘BTS 다이너마이트‧버터와..
 
알렉사 ‘아메리칸 송 콘테스트 우승자의 포스’[M..
아미들의 콘서트 패션 ‘BTS 보라해’[MBN화보]
‘BTS 콘서트 in 얼리전트 스타디움’[MBN포토]
방탄소년단 팝업스토어 ‘아미 기다려’[MBN포토]
 
알렉사 ‘파격적 뒤태’[MBN포토]
아미 ‘방탄소년단 기다려요’[MBN포토]
하이브 멀티 레이블 오디션 현장 ‘뜨거운 열기’[..
방탄소년단 ‘피, 땀, 눈물의 백스테이지’[MBN포토..
 
알렉사 ‘시원한 블루 헤어’[MBN포토]
‘보라보라한 방탄콘’[MBN포토]
‘BTS 테마 한식 코스 함께 즐겨요~’[MBN포토]
‘열정의 BTS’[MBN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