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기사

기사목록 인쇄 |  글자크기 + -

> 전체기사 박항서 왜 인기 있냐고? A매치 베트남 일본전 잔혹사 보니…

기사입력 2018.08.20 08:31:01 | 최종수정 2018.08.20 16:48:15


 기사의 0번째 이미지

박항서 감독 인기 이유는 FIFA 공인 경기 베트남 일본전 잔혹사를 보면 충분히 짐작할 수 있다. 사진=베트남축구협회 공식 홈페이지

박항서 감독이 베트남 일본전 승리를 지휘하여 주가를 더욱 높였다. 베트남은 일본에 세계랭킹 격차 이상의 일방적인 수모를 당해왔기에 더 열광할 수밖에 없는 위업이다.

베트남은 일본과의 19일 2018아시안게임 남자축구 D조 3차전을 1-0으로 이겼다. 박항서 감독은 3전 전승 6득점 무실점이라는 완벽한 기록으로 베트남 조1위를 확정 짓고 23일 16강전을 치른다.

아시안게임 남자축구는 최대 3명의 와일드카드(24세 이상 선수)를 부를 수 있긴 하지만 기본적으로 U-23 국가대항전이긴 하다.

그래도 국제축구연맹(FIFA) 세계랭킹이 성인 A매치 결과만으로 산정한 순위라고는 하나 102위 베트남이 55위 일본을 꺾는 일이 보기 드문 일이라는 것 역시 부인하긴 어렵다.

베트남과 일본의 남녀 및 비치사커 A매치 성적을 보면 더욱 그러하다. FIFA 공인 성인 국가대항전에서 베트남은 일본에 13전 전패로 지금까지 단 한 번도 승리한 적이 없다.

FIFA 남녀/비치사커 A매치 통산 베트남은 일본에 9골만 넣었고 57점을 내줬다. 0.69득점 4.38실점이라는 경기당 득실만 봐도 그동안 베트남이 일본에 얼마나 일방적으로 당해왔는지 짐작할 수 있다.

베트남은 일본과의 FIFA 월드컵 예선에서 남자는 1패 4실점, 여자는 3패 13실점으로 아직 골조차 없다.

박항서 감독은 베트남 일본전 승리라는 기적 같은 결과뿐 아니라 아시안게임 남자축구 역사도 새롭게 썼다. 베트남의 전승·무패·무실점 조별리그 통과는 3가지 카테고리 모두 대회 사상 처음이다.

베트남은 일본전 승리 등 아시안게임 조별리그의 압도적인 성적에 앞서 역시 박항서 감독의 지휘를 받은 2018 아시아축구연맹(AFC) U-23 선수권으로도 전대미문의 업적을 수립한 바 있다.

2018 AFC 23세 이하 선수권 준우승을 지도한 박항서 감독은 베트남이 AFC 주관대회 사상 첫 결승 진출이라는 감격을 누리게 했다. 온라인이슈팀 mkculture@mkculture.com
< Copyright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STAR 최신포토
 
[93회 아카데미] 윤여정, ‘미나리’로 받은 여우조..
윤여정-브래드 피트, 함께 포토월에서 미소 [MBN포..
아카데미 시상식 여우조연상 주인공 윤여정 [MBN포..
윤여정-브래드 피트, 이 조합 실화냐? [MBN포토]
 
윤여정-브래드 피트, 믿기 어려운 조합 [MBN포토]
‘미나리’ 윤여정, 한국배우 최초 아카데미 여우조..
윤여정-브래드 피트, 담기 힘든 투샷 [MBN포토]
윤여정, 상 받고 기쁨의 함박미소 [MBN포토]
 
윤여정, 제93회 아카데미 여우조연상 트로피 꽉쥐고..
윤여정, 아카데미 여우조연상 트로피를 꼭 [MBN포토..
함박미소 선보인 윤여정 [MBN포토]
윤여정, 아카데미 여우조연상 트로피 들고 [MBN포토..
 
아카데미 여우조연상 주인공 윤여정 [MBN포토]
윤여정, 여우조연상 상 받고 얼떨떨 [MBN포토]
윤여정 아카데미수상, 트로피 손에 꼭 들고 [MBN포..
윤여정, 오스카 여우조연상 수상 [MBN포토]
 
윤여정-브래드 피트, 함께 포토월에서 미소 [MBN포..
아카데미 시상식 여우조연상 주인공 윤여정 [MBN포..
윤여정-브래드 피트, 이 조합 실화냐? [MBN포토]
‘미나리’ 윤여정, 한국배우 최초 아카데미 여우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