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기사

기사목록 인쇄 |  글자크기 + -

> 전체기사 [한국 키르기스스탄] 키르기스 “손흥민·조현우? 우리도 승리 가능”

기사입력 2018.08.20 16:47:09 | 최종수정 2018.08.20 17:00:02


 기사의 0번째 이미지

한국-키르기스스탄 2018아시안게임 남자축구 E조 3차전에는 말레이시아전을 벤치에서 시작한 손흥민과 조현우 모두 선발 기용이 예상된다. 사진=MK스포츠 제공

한국-키르기스스탄은 디펜딩 챔피언이 말레이시아에 덜미를 잡혔던 후유증을 얼마나 빠르게 극복했을지가 주목된다. 한국을 상대하는 키르기스스탄 유력 언론은 ‘스타들을 보유한 것은 인정하지만 말레이시아처럼 이기지 말라는 법은 없다’라는 반응이다.

인도네시아 자와바랏주 반둥의 잘락 하루팟 스타디움에서는 20일 오후 9시부터 2018아시안게임 남자축구 E조 3차전 한국-키르기스스탄이 치러진다.

한국전을 앞두고 키르기스스탄 뉴스통신사 ‘아카이 프레스’는 “남자축구 2018아시안게임 선수단에는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팬도 있다. 어쩌면 손흥민 소속팀 토트넘 지지자도 있을 것”이라면서도 “말레이시아는 키르기스스탄도 한국을 이길 수 있음을 보여줬다”라고 주장했다.

손흥민은 아시아축구연맹(AFC) 올해의 국제선수상을 2차례 받은 자타공인 대륙 최고스타다. 2016년 9월 및 2017년 4월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월간 최우수선수이기도 하다.

한국-말레이시아 후반 12분 교체 투입된 손흥민은 2018아시안게임 남자축구 E조 2차전 3번의 슛으로 득점을 꾀했으나 모두 골문을 외면했다.

손흥민은 유효슈팅을 기록하지 못하면서 2018아시안게임 남자축구 E조 2라운드 한국 말레이시아전 1-2 패배를 막지 못했다. 국제축구연맹(FIFA) 57위 한국이 171위 말레이시아에 진 것이다. 키르기스스탄은 세계랭킹 92위로 평가된다.

‘아카이 프레스’는 한국전 키르기스스탄 시청자에게 “디펜딩 챔피언 독일과의 2018 FIFA 러시아월드컵 F조 3차전 승리에 결정적인 역할을 한 공격수 손흥민과 골키퍼 조현우(대구)가 있는 팀과 싸운다”라고 설명했다.

“아무리 강한 선수들과 싸워도 결국 중요한 것은 의지”라고 강조한 ‘아카이 프레스’는 “2018아시안게임 남자축구 E조 2라운드 종료 시점에서 한국은 승점 3, 키르기스스탄은 1점으로 우리 역시 16강 진출이 가능하다”라면서 “투지가 더욱 생기는 상황”이라고 덧붙였다.

한국을 꺾은 말레이시아는 2018아시안게임 남자축구 E조 1위를 이미 굳혔다. 바레인과의 3차전에서 최선을 다할 가능성이 희박한 것이 한국과 키르기스스탄 모두 부담이다.

2018아시안게임 남자축구 E조 3라운드에 임하는 한국이 키르기스스탄을 꺾는다면 조 2위 자격으로 23일 F조 1위와 16강에서 대결한다.

물론 한국이 키르기스스탄에 진다면 상황이 전혀 달라진다. 키르기스스탄은 물론이고 말레이시아를 이길 가능성이 큰 바레인에도 추월을 허용하여 2018아시안게임 남자축구 E조 최하위로 탈락한다.

한국은 바레인과의 2018아시안게임 축구 일정 E조 1차전에서 6-0 대승을 거둔 것이 그나마 위안거리다.

2018아시안게임 축구 일정은 조별리그 승점이 같으면 상대전적으로 우열을 가린다. 한국이 키르기스스탄과 비기고 바레인이 말레이시아를 이겨 양국의 승점이 4로 동률이 된다고 해도 조 2위는 지킨다.

‘아카이 프레스’는 “한국은 키르기스스탄전 결과에 따라 2018아시안게임 남자축구 토너먼트 진출이냐 조별리그 탈락이냐가 좌우된다”라면서 “강호의 운명을 우리의 손으로 결정할 기회”라고 분발을 촉구했다. 온라인이슈팀 mkculture@mkculture.com
< Copyright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STAR 최신포토
 
호아킨 피닉스, 남우주연상 트로피 꼭 쥐고~ [MBN포..
쿠엔틴 타란티노·봉준호 감독, 오스카서 만난 거장..
봉준호 감독, 오스카 감독상 받고 얼떨떨 [MBN포토]
래퍼 에미넴, 아카데미 관중 압도하는 카리스마 [M..
 
송강호→조여정, ‘기생충’ 4관왕에 활짝 핀 웃음..
산드라오, 베이지색 드레스로 우아美 발산~ [MBN포..
‘기생충’ 봉준호 감독, 두 손으로 받아든 트로피..
에미넴, 오스카 무대를 찢어놓으셨다 [MBN포토]
 
‘2020 오스카’ 봉준호 감독, 르네 젤위거 향한 흐..
봉준호 감독, 4관왕의 품격 있는 자태…“트로피 다..
‘기생충’ 봉준호 감독, 국제 영화상 트로피 들어..
스칼렛 요한슨, 로라 던 여우조연상 수상에 기쁨의..
 
르네 젤위거, 美아카데미 여우주연상 받았어요~ [M..
이미경 부회장, 美아카데미 ‘기생충’ 작품상 수상..
제임스 코든X레벨 윈슨, 아카데미서 캣츠 변신 ‘야..
‘결혼 이야기’ 로라 던, 여우조연상 수상 “매우..
 
쿠엔틴 타란티노·봉준호 감독, 오스카서 만난 거장..
봉준호 감독, 오스카 감독상 받고 얼떨떨 [MBN포토]
래퍼 에미넴, 아카데미 관중 압도하는 카리스마 [M..
‘2020 아카데미 시상식’ 브래드 피트, 남우조연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