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기사

기사목록 인쇄 |  글자크기 + -

> 전체기사 [러시아 체코] ‘캡틴 쥬바’ 러시아, 터키 이어 체코도 꺾나?

기사입력 2018.09.10 15:36:57 | 최종수정 2018.09.10 16:20:13


 기사의 0번째 이미지

러시아-체코 A매치에 앞서 러시아 공격수 아르템 쥬바가 주장으로 임한 터키와의 2018-19 UEFA 네이션스리그 1라운드 원정경기 득점 후 기뻐하는 모습. 사진=AFPBBNews=News1

러시아-체코 평가전은 구소련 해체 후 최고 성적으로 월드컵을 마친 후 급격하게 개편된 러시아가 체코를 상대로 호조를 이어갈지 귀추가 주목된다.

로스토프나도누의 로스토프 아레나에서는 11일(한국시간) 러시아-체코 A매치가 치러진다. 로스토프 아레나는 2018 국제축구연맹(FIFA) 월드컵 F조 한국-멕시코 2차전 장소이기도 하다.

FIFA 세계랭킹은 러시아가 49위, 체코는 44위다. 러시아는 개최국으로 임한 2018월드컵을 8위로 마쳤음에도 예비명단 포함 당시 선수 17명을 배제한 과격한 세대교체를 단행했다.

신생 러시아는 8일 터키와의 2018-19시즌 유럽축구연맹(UEFA) 네이션스리그 1라운드 원정 승리로 기분 좋은 출발을 보였다.

UEFA 네이션스리그 결과는 유럽축구연맹선수권(유로) 예선 시드 배정에 반영된다. 러시아와 터키는 네이션스리그 2군에 해당하는 B리그에 스웨덴과 함께 2조로 편성됐다.

러시아 체코전 선수단, 즉 터키 원정 승리를 경험한 국가대표팀에는 A매치 10골 이상 득점자가 아르템 쥬바(제니트 상트페테르부르크)가 유일하다.

신장 196㎝ 중앙공격수 아르템 쥬바는 인상적인 제공권으로 러시아월드컵 3골을 넣어 세계적인 명성을 얻었다. 터키전에서도 결승골을 넣으며 새로운 러시아선수단의 핵심임을 입증했다.

러시아를 상대할 체코는 월드컵 3연속 예선 탈락을 딛고 유로에서 반전을 노리고 있으나 쉽지 않아 보인다. 우크라이나와의 2018-19 UEFA 네이션스리그 2군 1조 1차전 홈경기도 1-2로 졌다.

우크라이나에 고배를 마시고 러시아전을 준비하는 체코 대표팀에는 A매치 10득점 이상 선수가 전무하다. 온라인이슈팀 mkculture@mkculture.com
< Copyright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STAR 최신포토
 
김호중 `팬들 사랑에 감동한 별님` [MBN포토]
김호중 `마음을 울리는 가창력` [MBN포토]
김호중 `대구 울리는 폭발적인 가창력` [MBN포토]
한혜진 `대구 쿨한 트롯 콘서트 무대` [MBN포토]
 
`서구! 쿨한 트롯 콘서트` 생각엔터 총출동 [MBN포..
김호중 `아리스 향해 고맙소` [MBN포토]
김호중 `노래에 진심을 담아` [MBN포토]
한혜진 `아름다운 열창` [MBN포토]
 
김호중 `부드러운 미소` [MBN포토]
김호중 `별님 대구에 떴다` [MBN포토]
김호중 `안경도 잘 어울리죠` [MBN포토]
한혜진 `쿨한 트롯` [MBN포토]
 
김호중 `팬을 대하는 진심` [MBN포토]
김호중 `대구에 뜬 별님` [MBN포토]
김호중 `별처럼 빛나는 눈빛으로` [MBN포토]
한혜진 `콘서트 열창` [MBN포토]
 
김호중 `마음을 울리는 가창력` [MBN포토]
김호중 `대구 울리는 폭발적인 가창력` [MBN포토]
한혜진 `대구 쿨한 트롯 콘서트 무대` [MBN포토]
허경환 `서구! 쿨한 트롯 콘서트` 진행 [MBN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