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기사

기사목록 인쇄 |  글자크기 + -

> 전체기사 박잎선 “송종국 잘됐으면…미움도 시간 흐르면 측은해”

기사입력 2018.10.11 11:48:22 | 최종수정 2018.10.11 16:46:26


 기사의 0번째 이미지

박잎선 송종국 사진=박잎선 SNS

[MBN스타 김솔지 기자] 배우 박잎선이 전 남편 송종국을 언급했다.

박잎선은 1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딸, 아들과 함께 찍은 사진을 게재하며 “우리 셋 올 겨울 12월이면 5년차다. 나 혼자 너희들을 돌본 시간. 참으로 인생이란 알 수 없는 것이 너희 아빠를 내려놓은 순간 난 진짜 행복을 알아가고 있다. 그리고 그가 잘됐으면 좋겠다. 왜냐면 너희 아빠니까”라고 말했다.

이어 “미움도 시간이 흐르면 측은한 거구나. 그냥 인생이라는 게 누군가를 미워하면 고통은 배가되더라. 너희는 누군가에게 해가 지날수록 좋은 사람이길 바라”라고 덧붙였다.

같은 날 박잎선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나 요즘 왜 이러지... 너무 행복한 반면 가슴이 너무 아프다”라고 심경을 드러낸 바 있다.

박잎선은 지난 2006년 전 축구선수 송종국과 결혼했다. 이후 MBC 예능프로그램 ‘아빠! 어디가’에 출연해 화목한 일상을 공개했다.

그러나 두 사람은 결혼 9년 만인 2015년 합의 이혼했다. 이혼 후 박잎선이 두 자녀를 양육하고 있다. 김솔지 기자 solji@mkculture.com


< Copyright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STAR 최신포토
 
김호중, 골프웨어부터 슈트까지...옷걸이가 따로 없..
신유, `달콤한 보이스~` [MBN포토]
숙행, `강렬한 카리스마 눈빛` [MBN포토]
하유비-김희진, `환상적 케미` [MBN포토]
 
박강성, `레전드 가수의 폭발적인 무대` [MBN포토]
리누, `여심 녹이는 보이스` [MBN포토]
하유비, `남심 사로잡는 무대` [MBN포토]
김희진, `유혹의 손짓` [MBN포토]
 
신유, `여심 사로잡는 무대` [MBN포토]
리누, `보이스킹`의 감미로운 무대 [MBN포토]
하유비, `대문자 S라인 몸매 뽐내며` [MBN포토]
김희진, `깜찍한 안무` [MBN포토]
 
신유, `반할 수 밖에 없는 눈빛` [MBN포토]
숙행, `섹시 트로트란 이런 것!` [MBN포토]
하유비-김희진, `듀엣해도 되겠네~` [MBN포토]
MC하루, `진행도 완벽해` [MBN포토]
 
신유, `달콤한 보이스~` [MBN포토]
숙행, `강렬한 카리스마 눈빛` [MBN포토]
하유비-김희진, `환상적 케미` [MBN포토]
윤서령, `고음도 문제 없어!` [MBN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