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기사

기사목록 인쇄 |  글자크기 + -

> 전체기사 ‘왓칭’ 강예원X이학주, 강렬한 두 배우가 만들어낸 극한 스릴러(종합)

기사입력 2019.04.10 16:33:31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왓칭’ 강예원 이학주 사진=영화 ‘왓칭’ 포스터

영화 ‘왓칭’이 이학주와 강예원이 제한된 공간 안에서 극한의 공포를 선사한다.

10일 오후 서울 용산구 CGV용산아이파크몰에서는 영화 ‘왓칭’ 언론배급시사회가 열린 가운데 김성기 감독, 강예원, 이학주가 참석했다.

‘왓칭’은 회사 지하 주차장에서 준호(이학주 분)에게 납치당한 영우(강예원 분)가 자신을 조여오는 감시를 피해 필사의 탈주를 감행하는 공포 스릴러물이다.

‘왓칭’은 지하 주차장이라는 제한된 공간 안에서 벌어지는 이야기로, 탈출 공포 스릴러지만 반복된 그림이 등장하면 자칫 장면들이 지루해질 수 있다. 이에 김성기 감독은 “제한된 공간이라 배경이 똑같다. 같은 장면이 반복적으로 나오면 지루해질 것 같아 모든 카메라를 다 동원했다. 우리 영화의 규모보다 많은 카메라를 사용해 밀도 높은 스릴러를 만드는 데 집중했다”고 자부했다.

영우는 초반부 상황을 지혜롭게 벗어나기 위해 준호의 말에 귀 기울이는 모습을 보이지만, 어느 순간부터는 적극적인 자세를 취한다. 이에 김 감독은 “초반에는 현실적으로 보면 두렵고 무섭지만 나를 해하려는 상대를 자극하면 안됐기에 자극하지 않으려고 했다. (더 심각한 상황이 벌어지자) 무조건 벗어나야 하고, 살기 위해 끝까지 하는 게 영우의 입장이다”라고 설명했다.

이어 강예원도 “제가 만약 그런 상황이었다면 어떻게든 살아남으려고, 순식간에 사람은 상황에 따라 변할 수 있다고 생각한다. 어떻게든 살아나가야 하는 부분만 생각했다”라며 김 감독의 의견에 맞장구를 쳤다.

‘왓칭’에서 사이코패스적인 성향을 가지고 있는 준호 역을 맡은 이학주는 영화에서 인물의 전사가 나오지는 않지만 어떤 칭찬도 받지 못한 외로움을 느끼는 고아라고 설정하며, 몰입하기 위해 노력했다.

이에 강예원은 “이학주 씨의 사이코패스적인 모습, 저도 오늘 영화를 처음 보는데 뒷목이 당길 정도다. 연기하면서도 실제라고 느낄 만큼 두려움이 컸다”라며 엄치를 치켜세웠다.

여름이 오기 전부터 극장가를 서늘하게 만들 탈출 공포 스릴러 ‘왓칭’, 현실에서 충분히 있을 법한 이야기로 극한의 공포로 치닫게 만들 예정이다. 오는 17일 개봉.

MBN스타 신미래 기자 shinmirae93@mkculture.com

< Copyright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STAR 최신포토
 
이정재 ‘고담어워즈 연기상 후보의 부드러운 미소..
이정재 ‘제31회 고담어워즈 참석’[MBN포토]
방탄, AMA 레드카펫 등장 [MBN포토]
강동원 ‘비율+비주얼 모두 완벽’[MBN포토]
 
이정재 ‘뉴욕서도 잘생김 자랑’[MBN포토]
이정재X정호연 ‘추위 녹이는 훈훈 미소’[MBN포토]
방탄소년단, ‘AMA 2021’ 사로잡는 포스 [MBN포토]
‘美 행사 참석’ 강동원, 잘생김 폭발[MBN포토]
 
이정재X정호연X황동혁 감독 ‘오징어 게임 주역들의..
방탄소년단, 뉴키즈 온 더 블록과 찰칵 [MBN포토]
BTS, 여심 사로잡는 7인 7색 슈트핏 [MBN포토]
이민호 ‘美 LACMA 갈라서 훈훈한 자랑’[MBN포토]
 
이정재X정호연 ‘레드카펫 위 비율 천재들’[MBN포..
방탄소년단, 아미들 만나고 싶었어요 [MBN포토]
방탄소년단, ‘AMA 2021’ 레드카펫 등장 [MBN포토]
이민호 ‘신이 내린 비율’[MBN포토]
 
이정재 ‘제31회 고담어워즈 참석’[MBN포토]
방탄, AMA 레드카펫 등장 [MBN포토]
강동원 ‘비율+비주얼 모두 완벽’[MBN포토]
에릭남 ‘부드러운 미소’[MBN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