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기사

기사목록 인쇄 |  글자크기 + -

> 전체기사 정해인 “‘예쁜 누나’ 후 연하남 이미지 부담? 상황에 집중할 뿐”(봄밤)

기사입력 2019.05.20 15:07:32


 기사의 0번째 이미지

MBC 새 수목드라마 ‘봄밤’ 정해인 사진=MK스포츠 천정환 기자

‘봄밤’ 정해인이 국민 연하남 이미지에 대한 자신의 생각을 밝혔다.



20일 서울 구로구 라마다호텔 신도림에서는 MBC 새 수목드라마 ‘봄밤’ 제작발표회에서는 안판석 감독, 한지민, 정해인이 참석했다.



정해인은 전작인 드라마 ‘밥 잘 사주는 예쁜 누나’를 통해 국민 연하남으로 등극했다.



이러한 이미지가 크다보니 부담이 컸을 터. 이에 정해인은 “전작에서 연하남 이미지가 강하다 보니까 (‘봄밤’ 속) 캐릭터가 비슷하다고 생각하신다. (그러나) 전작 이미지를 없애기 위해 노력한 건 없다. 대본이 가장 중요하고, 대본 대사, 상황에 집중하면 된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이어 “거기에 유지호가 놓인 상황이 자유롭지만은 않은 캐릭터고, 약국 안에 갇혀 있는, 그 상황이 유지호의 모습을 대변할 수 있다고 생각한다. 물론 여러 모습이 있지만 (윤지호는) 과거 트라우마 때문에 새로운 사람을 만나는 것에 두려움이 있고, 더 나아가지 못하는 모습을 갖고 있다. 약국 안에 있고 그런 부분에 집중하면서 연기하다 보니까 자연스럽게 연기했다”고 덧붙였다.



또한 정해인은 “책임감과 무게감이 더해졌던 것 같다”고 말하며 “제 아들 때문에 무게감이 컸다”고 덧붙였다.



극 중 정해인이 맡은 유지호는 6살 아들 유은우(하이안 분)을 두고 있다.



MBN스타 대중문화부 신미래 기자 shinmirae93@mkculture.com
< Copyright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STAR 최신포토
 
‘헤어질 결심’ 박찬욱 감독, 제80회 골든 글로브..
강예슬 ‘한혜진과 신보 사랑의 포인트 이야기’ [..
한혜진-강예슬 ‘집중하게 만드는 열연’ [MBN포토]
크리스마스 이브 책임진 ‘생쑈’ [MBN포토]
 
박찬욱 감독 ‘헤어질 결심으로 외국어 영화상 수상..
정다경-금잔디 ‘빛나는 미모’ [MBN포토]
정다경 ‘엄마 찾아 삼만리’ [MBN포토]
정다경-허경환 ‘빠져드는 연기’ [MBN포토]
 
강예슬 ‘추위 녹이는 미소’ [MBN포토]
강예슬 ‘생쑈 대기실에서도 빛나는 강아지 같은 미..
김선근-김원효-영기 ‘소방차 뺨치는 무대’ [MBN포..
김선근-김원효-영기 ‘생쑈에서 찰떡 호흡 자랑’ ..
 
정다경-문희경 ‘생쑈에서 모녀 연기 했어요’ [MB..
금잔디 ‘애절한 무대’ [MBN포토]
정다경 ‘엄마 문희경을 향한 그리움’ [MBN포토]
김선근 ‘생쑈서 느끼는 짜릿함’ [MBN포토]
 
강예슬 ‘한혜진과 신보 사랑의 포인트 이야기’ [..
한혜진-강예슬 ‘집중하게 만드는 열연’ [MBN포토]
크리스마스 이브 책임진 ‘생쑈’ [MBN포토]
금잔디 ‘여운 가득’ [MBN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