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기사

기사목록 인쇄 |  글자크기 + -

> 전체기사 ‘세젤예’ 최명길, 강성연에 경고 “얌전히 기다려, 도망갈 생각 말고”

기사입력 2019.09.14 20:26:53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세상에서 제일 예쁜 내 딸’ 최명길, 강성연 사진=KBS2 ‘세상에서 제일 예쁜 내 딸’ 캡처

‘세상에서 제일 예쁜 내 딸’ 최명길이 강성연에게 경고했다.

14일 오후 방송된 KBS2 주말드라마 ‘세상에서 제일 예쁜 내 딸’에서는 전인숙(최명길 분)과 나혜미(강성연 분)이 팽팽한 기싸움을 펼쳤다.

이날 나혜미는 “회장님이랑 우리 가족 내쫓을 수작 부린 거 너지? 전인숙이 병간호만 하고 있을 위인 아니지. 회장님이 사정 봐주니까 이딴 식으로 뒤통수 쳐?”라며 따져 물었다.

이어 “네가 이 사건 다 수습하겠다고 했지? 네 딸 가지고 조용히 회사를 떠나라. 당장 나가라”고 소리쳤다.

그러자 전인숙은 “여기서 나가는 건 내가 아니다. 지금 내 눈에 뵈는 게 뭐가 있어? 내 딸이 쓰러졌는데. 너 가끔 너랑 내가 같은 레벨이라고 착각하는데 웃음 팔며 늙은이한테 시집간 너와는 달라. 어떤 물건이 나와 내딸 사연은 쓰레기 같은 가십거리로 취급했는데, 그 물건 찾는 거 어려울 거 같니? 그 물건 때문에 회사도 입방아 올랐고, 손주는 큰일 날 뻔 했다. 그러니 찾아야 한다”고 말했고, 이를 들은 나혜미의 눈은 흔들렸다.

이에 전인숙은 “너도 얌전히 기다려 어디 도망갈 생각하지 말고”라며 경고했다.

MBN스타 대중문화부 신미래 기자 shinmirae93@mkculture.com
< Copyright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STAR 최신포토
 
[93회 아카데미] 윤여정, ‘미나리’로 받은 여우조..
윤여정-브래드 피트, 함께 포토월에서 미소 [MBN포..
아카데미 시상식 여우조연상 주인공 윤여정 [MBN포..
윤여정-브래드 피트, 이 조합 실화냐? [MBN포토]
 
윤여정-브래드 피트, 믿기 어려운 조합 [MBN포토]
‘미나리’ 윤여정, 한국배우 최초 아카데미 여우조..
윤여정-브래드 피트, 담기 힘든 투샷 [MBN포토]
윤여정, 상 받고 기쁨의 함박미소 [MBN포토]
 
윤여정, 제93회 아카데미 여우조연상 트로피 꽉쥐고..
윤여정, 아카데미 여우조연상 트로피를 꼭 [MBN포토..
함박미소 선보인 윤여정 [MBN포토]
윤여정, 아카데미 여우조연상 트로피 들고 [MBN포토..
 
아카데미 여우조연상 주인공 윤여정 [MBN포토]
윤여정, 여우조연상 상 받고 얼떨떨 [MBN포토]
윤여정 아카데미수상, 트로피 손에 꼭 들고 [MBN포..
윤여정, 오스카 여우조연상 수상 [MBN포토]
 
윤여정-브래드 피트, 함께 포토월에서 미소 [MBN포..
아카데미 시상식 여우조연상 주인공 윤여정 [MBN포..
윤여정-브래드 피트, 이 조합 실화냐? [MBN포토]
‘미나리’ 윤여정, 한국배우 최초 아카데미 여우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