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기사

기사목록 인쇄 |  글자크기 + -

> 전체기사 소주연 “많은 사랑 감사, 좋은 작품에 함께 할 수 있어 영광”

기사입력 2020.01.08 15:24:06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소주연 사진="낭만닥터 김사부2" 방송 캡처

‘낭만닥터 김사부2’의 기세가 심상치 않다.

지난 6일 오후 첫 방송된 SBS 드라마 ‘낭만닥터 김사부2’는 빠져서는 안될 캐릭터 김사부를 필두로 차은재(이성경 분), 서우진(안효섭 분), 윤아름(소주연 분)의 세 주인공이 돌담병원에 모이는 운명적인 만남이 담겼다.

이후 7일 방송된 ‘낭만닥터 김사부2’ 2회에서는 새롭게 합류한 인물들과 함께 다시 일상으로 돌아온 돌담병원 식구들의 모습이 그려졌다. 변함없이 늘 그 자리를 지키고 있었던 구 돌담병원 식구들과, 새롭게 합류한 주인공들이 진정한 의사가 되어가는 과정을 앞으로 어떻게 그려낼지 많은 시청자들의 기대를 한 몸에 받고 있다.

특히 배우 소주연이 연기하는 톡톡 튀는 매력을 가진 캐릭터 윤아름은 돌담병원 신규 멤버임에도 불구하고 방송 2회만에 돌담병원 내에서 분위기 메이커 역할을 톡톡히 하며 존재감을 과시하고 있다. 해맑고 솔직한 청춘의 모습을 사랑스럽게 표현하고 있는 소주연은 특유의 밝은 보조개 미소와 사랑스러움으로 방송 이후 드라마와 함께 꾸준히 화제 되고 있다.

극 중 윤아름은 때로는 동료를 위로하고 때로는 호기심 가득한 4차원의 엉뚱한 모습을 선보이며 사랑할 수 밖에 없는 캐릭터로 자리매김 하고 있다. 또한 특유의 해맑음으로 돌담병원을 한번 더 웃게 만들기도 하지만, 아무에게도 말하지 않은 귀엽고 특별한 비밀을 가진 인물로 앞으로 돌담병원에서의 활약이 더욱 기대되고 있다.

소주연은 소속사 엘삭을 통해 “첫 방송 이후 많은 관심 보내주셔서 너무 감사하다. 좋은 작품에서 훌륭하신 선배님들과 함께 할 수 있는 것만으로도 영광으로 생각한다”고 말했다.

이어 “돌담병원 입성으로 한층 더 성장 할 윤아름 캐릭터와, ‘낭만닥터 김사부2’의 앞으로의 전개에 많은 관심 부탁 드린다”고 전했다.

MBN스타 대중문화부 안하나 기자 mkculture@mkculture.com
< Copyright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STAR 최신포토
 
김호중 `팬들 사랑에 감동한 별님` [MBN포토]
김호중 `마음을 울리는 가창력` [MBN포토]
김호중 `대구 울리는 폭발적인 가창력` [MBN포토]
한혜진 `대구 쿨한 트롯 콘서트 무대` [MBN포토]
 
`서구! 쿨한 트롯 콘서트` 생각엔터 총출동 [MBN포..
김호중 `아리스 향해 고맙소` [MBN포토]
김호중 `노래에 진심을 담아` [MBN포토]
한혜진 `아름다운 열창` [MBN포토]
 
김호중 `부드러운 미소` [MBN포토]
김호중 `별님 대구에 떴다` [MBN포토]
김호중 `안경도 잘 어울리죠` [MBN포토]
한혜진 `쿨한 트롯` [MBN포토]
 
김호중 `팬을 대하는 진심` [MBN포토]
김호중 `대구에 뜬 별님` [MBN포토]
김호중 `별처럼 빛나는 눈빛으로` [MBN포토]
한혜진 `콘서트 열창` [MBN포토]
 
김호중 `마음을 울리는 가창력` [MBN포토]
김호중 `대구 울리는 폭발적인 가창력` [MBN포토]
한혜진 `대구 쿨한 트롯 콘서트 무대` [MBN포토]
허경환 `서구! 쿨한 트롯 콘서트` 진행 [MBN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