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기사

기사목록 인쇄 |  글자크기 + -

> 전체기사 ‘바람과 구름과 비’ 박시후, 절벽 끝에서 사라져버린 고성희에 오열

기사입력 2020.06.08 10:57:17


 기사의 0번째 이미지

바람과 구름과 비 박시후 사진="바람과 구름과 비" 방송 캡처

배우 박시후가 고성희의 추락에 절규했다.

지난 7일 오후 방송된 TV조선 드라마 ‘바람과 구름과 비’(이하 ‘바람구름비’)가 한 치 앞을 내다볼 수 없는 예측불가 전개와 궁금증을 자극하는 스토리텔링으로 최고의 재미를 선사했다. 특히 박시후(최천중 역), 고성희(이봉련 역), 전광렬(흥선대원군 이하응 역)은 각자 지키고자 하는 바를 위해 고군분투하는 모습으로 극의 풍성함을 더했다.

앞서 최천중(박시후 분)은 권세가들이 모두 모인 연회장에서 흥선대원군 이하응(전광렬 분)의 둘째 아들 재황이 왕의 재목이라며 예언, 새로운 운명을 개척해나가기 위한 큰 그림을 그리기 시작했다. 뿐만 아니라 직접 왕을 만들 것이라는 범상치 않은 다짐으로 그가 보여줄 행보에 시청자들의 관심을 집중시켰다.

최천중은 충격적인 예언을 던진 뒤, 본격적으로 자신의 편을 만들기 위한 설득에 나섰다. 자신을 업신여기는 철종(정욱 분)과 조대비(김보연 분)를 향해 “저는 전하를 영원히 살리고자 합니다. 바로 이 세치 혀로 말입니다“라고 약속하는가 하면, 다음 왕위를 노렸던 이하전(이루 분)에게는 ”진정한 왕재는 살아남는 자“라고 회유하며 화려한 언변을 선보인 것. 천하를 홀릴 그의 빼어난 말솜씨에 시청자들까지 최천중의 마성에 빠져들었다.

뿐만 아니라 최천중은 이하전을 설득한 뒤 자백서를 함께 찾아 나섰다. 자백서에는 이하응, 이하전이 역모를 꾀했다는 거짓 내용이 진술되어있기 때문. 결국 이하전의 수하 연치성(임현수 분)을 통해 채인규(성혁 분)로부터 자백서를 빼앗아오는데 성공, 보는 이들에게 짜릿한 카타르시스를 선사했다.

그런가 하면 최천중은 이하응과의 만남 도중, 예상치 못한 위기를 맞아 고통에 울부짖었다. 이봉련이 총을 들고 있는 이하응으로부터 최천중을 지키기 위해 나섰다가 절벽 밑으로 추락, 당황한 이하응과 절규하는 최천중의 모습으로 충격적인 엔딩이 그려졌다. 과연 이번 주(13일) 방송에서 이봉련의 생사는 어떻게 될 것인지, 시청자들의 이목이 쏠리고 있다.

MBN스타 대중문화부 안하나 기자 mkculture@mkculture.com
< Copyright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STAR 최신포토
 
지현우 ‘대상 트로피 들고 박단단 이세희와 인증샷..
임영웅 ‘2021년부터 계속 잘생김’[MBN포토]
안효섭X김유정 ‘SBS 연기대상 베스트 커플상’[MB..
TAN ‘야생돌 출신 다운 강렬함’[MBN포토]
 
지현우 ‘대상 받은 신사와 아가씨 이영국’[MBN포..
임영웅 ‘별빛 같은 나의 사랑아 열창’[MBN포토]
아이브 ‘고혹적 레드’[MBN포토]
송가인 ‘MBC 가요대제전 뒤집어 놓은 매력’[MBN포..
 
김소연 ‘대상 트로피 안고 아름다움 자랑’[MBN포..
임영웅 ‘MBC 가요대제전 뜬 히어로’[MBN포토]
아이브 ‘MBC 가요대제전서 뽐낸 다채로운 예쁨’[..
송가인 ‘가인이어라~’[MBN포토]
 
김소연 ‘대상 수상한 천서진’[MBN포토]
김세정 ‘SBS 연기대상서 뽐낸 우아한 매력’[MBN포..
TAN ‘MBC 가요대제전 찢었다’[MBN포토]
송가인 ‘2021 MBC 가요대제전 왔어요’[MBN포토]
 
임영웅 ‘2021년부터 계속 잘생김’[MBN포토]
안효섭X김유정 ‘SBS 연기대상 베스트 커플상’[MB..
TAN ‘야생돌 출신 다운 강렬함’[MBN포토]
안성훈, 생각엔터 앞에서 ‘생각하는 포즈’ [MBN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