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기사

기사목록 인쇄 |  글자크기 + -

> 전체기사 이세희, 500대 1 경쟁률을 뚫고 ‘신사와 아가씨’ 주인공 꿰찼다

기사입력 2021.07.29 09:19:17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이세희 신사와 아가씨 여주인공 사진=지앤지프로덕션

500대 1의 경쟁률을 뚫고 주인공을 꿰찬 배우 이세희가 ‘신사와 아가씨’에서 흙수저 ‘아가씨’의 파란만장한 인생기를 선보인다.

KBS2 새 주말드라마 ‘신사와 아가씨’ 측은 씩씩하고 당찬 이세희의 첫 스틸을 공개했다.

‘신사와 아가씨’는 자신의 선택에 책임을 다하고 행복을 찾아가는 ‘신사’와 흙수저 ‘아가씨’가 만나면서 벌어지는 파란만장한 이야기를 담은 드라마다. 또한 다양한 인물들을 통해 나이 차이로 인한 갈등, 사랑과 배신, 욕망과 질투 등 인간 세상사에 일어나는 많은 일을 유쾌하고 재미있게 그려낼 예정이다.

이세희는 극 중 어떤 시련이 와도 긍정적으로 생각하는 ‘오뚝이’ 성격의 소유자 ‘박단단’으로 분한다. 박단단은 귀엽고 명랑한 아가씨이자, 이영국(지현우 분) 회장의 집에 입주가정교사로 들어가면서 수많은 일을 겪게 되고, 이를 통해 성장해가는 인물이다.

29일(오늘) 공개된 사진 속 이세희는 밝고 당찬 박단단과 완벽한 싱크로율을 자랑해 이목을 집중시킨다. 두 팔을 벌리고 환한 웃음을 짓고 있는 그녀의 표정에서 캐릭터의 긍정적인 면모가 여실히 느껴진다.

누군가를 바라보며 한없이 맑은 미소를 띠고 있는 모습은 보는 이들조차 미소 짓게 한다. 또한 앞으로 겪게 될 박단단의 파란만장한 인생기를 어떻게 헤쳐나갈지 첫 방송을 더욱 기다려지게 한다.

‘신사와 아가씨’ 제작진은 “이세희는 박단단 그 자체의 이미지를 그대로 살려내고 있다. 캐릭터의 긍정적인 성격부터 비주얼까지 완벽한 싱크로율로 촬영에 매진하고 있다. 또한 500대 1의 경쟁률을 뚫고 여자 주인공을 꿰찬 만큼 안정적인 연기로 작품에 활력을 더하고 있으니, 이세희의 활약을 기대하셔도 좋을 것이다”라고 전했다.

[안하나 MBN스타 기자]
< Copyright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STAR 최신포토
 
‘걸스플래닛999’ K그룹 ‘우리가 최고’[MBN포토]
고스트나인 ‘카리스마’[MBN포토]
권은비 ‘치명적 무대’[MBN포토]
스키즈 ‘상상도 못한 안무’[MBN포토]
 
‘걸스플래닛999’ J그룹 ‘몽환적 분위기’[MBN포..
고스트나인 ‘케이콘택트 엄지 척’[MBN포토]
권은비 ‘오늘도 러블리~’[MBN포토]
스트레이키즈 ‘잘생김 자랑’[MBN포토]
 
‘걸스플래닛999’ C그룹 ‘경례 척’[MBN포토]
고스트나인 ‘황동준‧이태승 탈퇴 후 7인조 ..
권은비 ‘우월 비율’[MBN포토]
스트레이키즈 ‘수줍은 손가락 하트’[MBN포토]
 
고스트나인 ‘칼군무 폭발’[MBN포토]
권은비 ‘케이콘택트 찢었다’[MBN포토]
스트레이키즈 ‘멀리서 봐도 칼군무’[MBN포토]
핫이슈 다인 ‘청순함의 결정체’[MBN포토]
 
고스트나인 ‘카리스마’[MBN포토]
권은비 ‘치명적 무대’[MBN포토]
스키즈 ‘상상도 못한 안무’[MBN포토]
핫이슈 예빈 ‘즐거운 추석 보내세요’[MBN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