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기사

기사목록 인쇄 |  글자크기 + -

> 전체기사 송지효 “지석진 첫인상? 권위적이고 무서웠다”(떡볶이집 그 오빠)

기사입력 2022.05.09 14:05:19 | 최종수정 2022.05.09 16:58:38


 기사의 0번째 이미지

‘떡볶이집 그 오빠’ 송지효 지석진 사진=MBC에브리원 ‘떡볶이집 그 오빠’

‘떡볶이집 그 오빠’ 송지효가 지석진의 첫인상을 회상한다.

오는 10일 오후 방송되는 MBC에브리원 ‘떡볶이집 그 오빠’에는 큰 오빠 지석진과 12년째 직장 동료인 배우 송지효가 출격한다. 지석진을 지원 사격하기 위해 직접 나선 의리 여신 송지효의 유쾌하고 솔직한, 그래서 더 매력적인 이야기가 훈훈한 웃음을 선사할 것으로 기대된다.

이날 지석진은 송지효를 기다리며 “실물 여신이다. 화면이 아쉽다’라고 해 김종민, 이이경을 설레게 한다. 진짜 송지효가 등장하자 그녀의 미모에 놀란 오빠들 얼굴에 미소가 꽃핀다.

이어 송지효는 떡볶이집 이곳저곳을 구경하고 지석진에게 장난기 가득한 농담을 건네는 등 털털한 매력을 보여주며 또 한 번 오빠들의 가슴을 두근거리게 한다.

송지효는 지석진과 12년 동안 SBS ‘런닝맨’에 함께 출연 중이다. 자연스럽게 이날 두 사람은 12년 동안 함께 하며 겪었던 다양한 에피소드, 서로의 첫 인상, 끈끈한 팀워크, 서로에 대한 믿음 등에 대한 이야기를 나눈다. 송지효는 “12년 동안 오빠(지석진)를 봐왔는데 ‘떡볶이집 그 오빠’에서의 오빠는 가식적이다”라고 너스레를 떨어 지석진을 진땀 흘리게 한다.

그런가 하면 이날 지석진과 송지효는 서로의 첫인상에 대해서도 이야기한다. 송지효는 “처음에는 지석진 오빠가 좀 권위적이라고 느꼈다. 낯설고 무서웠다”라고 말해 궁금증을 자아낸다. 예능이 처음이라 낯설었던 송지효가 오해를 한 거라고. 하지만 지금은 전혀 그렇게 생각하지 않는다고 부인해 웃음을 자아낸다. 지석진도 송지효에 대해 “허세가 없고 소박하다. 최고의 신붓감이다”라고 칭찬한다. 이어 송지효에 대해 다시 본 결정적인 에피소드도 공개해 놀라움을 자아낸다.

이날 방송 말미 지석진과 송지효는 “지금까지 사적으로도 방송으로도 이런 이야기를 해본 적이 없다. ‘떡볶이집 그 오빠’에 와서 서로에 대해 이런 속마음을 이야기하게 됐다”라고 말한다. 직장 동료 12년 차 지석진과 송지효의 진솔한 이야기, 어디에서도 들을 수 없는 두 사람의 속마음이 공개된다.

[이남경 MBN스타 기자]
< Copyright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STAR 최신포토
 
박강성, `레전드 가수의 폭발적인 무대` [MBN포토]
리누, `여심 녹이는 보이스` [MBN포토]
하유비, `남심 사로잡는 무대` [MBN포토]
김희진, `유혹의 손짓` [MBN포토]
 
신유, `여심 사로잡는 무대` [MBN포토]
리누, `보이스킹`의 감미로운 무대 [MBN포토]
하유비, `대문자 S라인 몸매 뽐내며` [MBN포토]
김희진, `깜찍한 안무` [MBN포토]
 
신유, `반할 수 밖에 없는 눈빛` [MBN포토]
숙행, `섹시 트로트란 이런 것!` [MBN포토]
하유비-김희진, `듀엣해도 되겠네~` [MBN포토]
MC하루, `진행도 완벽해` [MBN포토]
 
신유, `달콤한 보이스~` [MBN포토]
숙행, `강렬한 카리스마 눈빛` [MBN포토]
하유비-김희진, `환상적 케미` [MBN포토]
윤서령, `고음도 문제 없어!` [MBN포토]
 
리누, `여심 녹이는 보이스` [MBN포토]
하유비, `남심 사로잡는 무대` [MBN포토]
김희진, `유혹의 손짓` [MBN포토]
윤서령, `찡그린 윙크도 예뻐` [MBN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