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기사

기사목록 인쇄 |  글자크기 + -

> 전체기사 고우리 결혼발표 “♥‘5살 연상’ 사업가와 10월 3일 백년가약”(전문)[공식]

기사입력 2022.08.04 08:16:39 | 최종수정 2022.08.04 10:55:54


 기사의 0번째 이미지

고우리 결혼발표 사진=이미지나인컴즈

배우 고우리가 결혼을 발표했다.

이미지나인컴즈는 4일 오전 공식 보도자료를 통해 “고우리가 오는 10월 3일 연인 A씨와 결혼식을 올린다. 예비신랑 A씨는 알려진 대로 다섯 살 연상으로 현재 개인 사업체를 운영하고 있다”라고 밝혔다.

이어 “1년 전 지인의 소개로 처음 만난 두 사람은 진지한 만남을 이어오며 서로에 대한 애정과 두터운 신뢰를 확인해 왔다. 연인으로 함께 하는 시간동안 서로를 의지해 평생을 함께 할 사람이라는 확신을 가지게 됐다”라고 덧붙였다.

또한 “두 사람은 최근 양가 부모님에게 인사를 드리며 미래에 대한 구체적이고 진지한 대화를 나눠왔다. 곧이어 상견례 갖고 가족 모두의 축하와 응원 속에서 결혼을 결정했다”라며 “결혼식은 서초구 모처에서 열린다. 스몰 웨딩 방식으로 가족과 가까운 지인 50여명만 초대해 비공개로 진행된다”라고 말했다.

고우리는 현재 신혼여행 및 신혼집 등을 준비 중이며, 올해 중 HBO Max 드라마 ‘멘탈리스트’가 공개된다.

▶이하 이미지나인컴즈 공식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배우 고우리 씨 소속사 이미지나인컴즈 입니다.

고우리 씨가 오는 10월 3일 연인 A씨와 결혼식을 올립니다. 예비신랑 A씨는 알려진 대로 고우리 씨의 다섯 살 연상으로 현재 개인 사업체를 운영하고 있습니다.

1년 전 지인의 소개로 처음 만난 두 사람은 진지한 만남을 이어오며 서로에 대한 애정과 두터운 신뢰를 확인해 왔습니다. 연인으로 함께 하는 시간동안 서로를 의지해 평생을 함께 할 사람이라는 확신을 가지게 됐습니다.

두 사람은 최근 양가 부모님에게 인사를 드리며 미래에 대한 구체적이고 진지한 대화를 나눠왔습니다. 곧이어 상견례 갖고 가족 모두의 축하와 응원 속에서 결혼을 결정했습니다.

결혼식은 서초구 모처에서 열립니다. 스몰 웨딩 방식으로 가족과 가까운 지인 50여명만 초대해 비공개로 진행됩니다. 언론사 기자님들과 미디어 관계자 여러분들의 너른 이해 부탁드립니다.

신혼여행 및 신혼집 등은 고우리 씨의 결혼과 관련한 사항들은 현재 하나씩 차분히 준비 중입니다. 새로운 소식들은 확정이 되는대로 전달 드리겠습니다.

고우리 씨는 10월 3일 결혼 후에도 현재와 마찬가지로 드라마와 영화 등 작품 활동을 꾸준히 이어 갑니다. 이미 촬영을 마친 HBO Max 드라마 ‘멘탈리스트’가 올해 중 공개될 예정입니다. 현재 새로운 드라마와 영화 출연이 확정돼 본격적인 촬영 준비에 들어갔으며 조만간 작품을 통해서도 인사를 드리겠습니다.

이미지나인컴즈는 고우리 씨의 향후 연기와 방송 활동을 보다 적극적으로 지원할 계획이며 두 사람이 시작할 새로운 삶에 큰 축하와 축복을 전합니다. 끝으로 고우리 씨에 대한 관심과 응원에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이남경 MBN스타 기자]
< Copyright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STAR 최신포토
 
가수 김호중 ‘아리스 향해 손인사’ [MBN포토]
김호중 ‘트바로티도 왔어요~’ [MBN포토]
금잔디 ‘자체발광 비주얼’ [MBN포토]
영기 ‘카리스마 폭발한 무대’ [MBN포토]
 
김호중 ‘여심 홀리는 그윽한 눈빛’ [MBN포토]
금잔디 ‘새침한 표정~’ [MBN포토]
영기 ‘오늘 분위기 엄지 척’ [MBN포토]
안성훈 ‘오늘 수트핏 어때요?’ [MBN포토]
 
김호중 ‘독보적인 무대’ [MBN포토]
금잔디 ‘트로트 대표 흥쟁이’ [MBN포토]
영기 ‘유쾌한 무대’ [MBN포토]
안성훈 ‘생각엔터 식구들이랑 같이 왔어요~’ [MB..
 
김호중 ‘가을밤 힐링 선물~’ [MBN포토]
금잔디 ‘백만불짜리 미소’ [MBN포토]
영기 ‘지적인 매력’ [MBN포토]
안성훈-정다경 ‘선남선녀 비주얼’ [MBN포토]
 
김호중 ‘트바로티도 왔어요~’ [MBN포토]
금잔디 ‘자체발광 비주얼’ [MBN포토]
영기 ‘카리스마 폭발한 무대’ [MBN포토]
정다경 ‘안무도 러블리하게’ [MBN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