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기사

기사목록 인쇄 |  글자크기 + -

> 전체기사 김미화 “변희재, 계속 헛소리 하실 건가”…명예훼손 결정문 공개

기사입력 2014.07.24 18:21:50


[MBN스타 안성은 기자] 방송인 김미화가 변희재 미디어워치 대표와의 소송에 대한 결과를 공개했다.

김미화는 24일 자신의 트위터에 “변희재 씨에 대한 법원의 결정문이 오늘 왔다”고 밝혔다.

그가 공개한 결정문에 따르면 변희재와 미디어워치는 종북친노좌파라는 표현을 쓴데 김미화에 1300만 원을 지급해야 한다. 이와 함께 법원은 화해권고결정을 내렸다.

김미화는 “이번 소송은 변희재 씨가 주장하는 온갖 지엽적인 사안을 다 걸어놓고 개중 하나 이기면 다 이겼다고 보도자료를 돌리는 김미화 수법이 아니라 명료한 단 한 가지 변희재가 김미화에게 ‘종북친노좌파’라고 표현하면 손해배상을 해야한다는 법원의 결정”이라고 말했다.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사진=MBN스타 DB

그는 “이제 공을 변희재 씨에게 넘긴다. 서울중앙지법의 판결대로 손해배상을 하든지 계속 헛소리를 하면서 끝까지 가보든지. 나는 이미 말한 대로 모든 건에 대해 법원의 판단을 받아볼 생각”이라고 덧붙였다.

이들은 지난달 13일 김미화가 자신의 트위터에 변희재 대표를 명예훼손 혐의로 고소했다고 밝히며 시작됐다. 당시 김미화는 “허위사실에 기초해 각종 칼럼 등에서 나에 대해 ‘종북친노좌파’라며 악의적으로 명예훼손을 했다”고 설명했다.

변 대표는 당시 이와 관련해 “소가 한참 전부터 진행되고 있었다. 내용은 신혜식(독립신문 대표)과의 소송에서 자신을 친노좌파라 부른 것을 승소했다 거짓말한 것. 법원은 1심에서 김미화를 친노좌파라고 부른 것은 정당하다 판결한 게 팩트”라고 반박했다.

두 사람은 이후로도 설전을 이어가며 대립각을 세웠다. 한편 변희재 대표는 현재 몽골에 체류 중이다.

안성은 기자 900918a@mkculture.com / 트위터 @mkculture

< Copyright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STAR 최신포토
 
후지이 미나 ‘냉미녀 느낌으로’ [포토]
후지이 미나 ‘오늘도 미모 열일’ [포토]
후지이 미나 ‘살아있는 인형’ [포토]
효민 ‘오늘은 발라드 여신’ [MBN포토]
 
후지이 미나 ‘자체발광 꽃미소’ [포토]
후지이 미나 ‘꽃샘추위 녹이는 미소’ [포토]
효민 ‘전통의상 선물에 감동’ [MBN포토]
효민 ‘팬 목소리 경청’ [MBN포토]
 
후지이 미나 ‘수줍은 등장’ [포토]
후지이 미나 ‘칸 국제 시리즈 페스티벌 갑니다~’..
효민 ‘베트남 전통의상 잘 어울리나요?’ [MBN포토..
효민 ‘하노이 밝히는 미소’ [MBN포토]
 
후지이 미나 ‘주차장도 런웨이로~’ [포토]
후지이 미나 ‘심쿵 손하트’ [포토]
효민 ‘베트남 팬들 반가워요~’ [MBN포토]
노랑풍선 든 베트남 현지팬들 ‘효민 보러 왔어요’..
 
후지이 미나 ‘오늘도 미모 열일’ [포토]
후지이 미나 ‘살아있는 인형’ [포토]
효민 ‘오늘은 발라드 여신’ [MBN포토]
효민 ‘베트남 현지팬 선물에 행복’ [MBN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