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기사

기사목록 인쇄 |  글자크기 + -

> 전체기사 ‘믹스 앤 매치’ 양현석 “우승 그룹 이름, 아이콘(IKON)”

기사입력 2014.09.02 17:06:36


[MBN스타 유지혜 기자] YG엔터테인먼트의 다음 데뷔 주자는 그룹 아이콘(IKON)이 될 것으로 밝혀졌다.

YG엔터테인먼트(이하 YG)의 대표 프로듀서인 양현석은 2일 오후 서울 영등포구 콘래드 서울 호텔에서 열린 Mnet ‘믹스앤매치’ 제작발표회에서 “이번 ‘믹스 앤 매치’는 그 어느 때 보다 잔인한 프로그램”이라고 말했다.

그는 “혹자들은 ‘양현석이 정말 서바이벌을 좋아한다’는 말씀을 하시더라. 그룹 빅뱅도 서바이벌 프로그램을 통해 멤버 선정을 했고, 위너(WINNER) 또한 ‘윈: 후 이즈 넥스트:’(WIN: WHO IS NEXT)을 거쳤다”고 말했다.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사진=이현지 기자

이어 양현석은 “하지만 ‘믹스 앤 매치’가 제일 잔인한 것 같다. 지난 B팀과 새로이 합류한 3명 등 9명 중 2명이 떨어진다. 이번에는 전과 달리 70%만 시청자들의 손에 맡기고, 나머지 30%는 30여 명의 YG 소속 가수의 의견이 반영된다”고 진행 방식을 설명했다.

또한 양현석은 “이번 프로그램에서 승리해 데뷔할 팀명은 ‘아이콘’이라는 이름이다. 이 팀은 케이팝(K-POP)의 K를 따서 영문을 ‘IKON’으로 쓰기로 했다”고 밝혔다.

그는 “얼마 전까지만 해도 어떻게 하면 대한민국에서 최고가 될 수 있을까를 고민했지만, 이제는 싸이와 빅뱅이 월드투어 등을 하고 있다. 그래서 위너를 포함해 아이콘은 한국뿐 아니라 해외에서도 한국을 대표하는 가수가 됐으면 한다. 지금의 빅뱅을 넘어서는 성과를 냈으면 하는 바람”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믹스앤매치’는 지난 2013년 8월 방영된 서바이벌 프로그램 Mnet ‘윈: 후 이즈 넥스트:’(WIN: WHO IS NEXT)에서 탈락했던 B팀 중 이미 데뷔가 확정된 비아이(B.I), 바비(BOBBY), 김진환 외에 구준회, 김동혁, 송윤형과 글로벌 오디션을 거쳐 합류한 정진형, 정찬우, 양홍석이 YG엔터테인먼트의 보이 그룹으로 데뷔하기 위해 경합을 벌이는 프로그램이다. 오는 11일 오후 11시 첫 방송.

유지혜 기자 yjh0304@mkculture.com / 트위터 @mkculture
< Copyright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STAR 최신포토
 
후지이 미나 ‘냉미녀 느낌으로’ [포토]
후지이 미나 ‘오늘도 미모 열일’ [포토]
후지이 미나 ‘살아있는 인형’ [포토]
효민 ‘오늘은 발라드 여신’ [MBN포토]
 
후지이 미나 ‘자체발광 꽃미소’ [포토]
후지이 미나 ‘꽃샘추위 녹이는 미소’ [포토]
효민 ‘전통의상 선물에 감동’ [MBN포토]
효민 ‘팬 목소리 경청’ [MBN포토]
 
후지이 미나 ‘수줍은 등장’ [포토]
후지이 미나 ‘칸 국제 시리즈 페스티벌 갑니다~’..
효민 ‘베트남 전통의상 잘 어울리나요?’ [MBN포토..
효민 ‘하노이 밝히는 미소’ [MBN포토]
 
후지이 미나 ‘주차장도 런웨이로~’ [포토]
후지이 미나 ‘심쿵 손하트’ [포토]
효민 ‘베트남 팬들 반가워요~’ [MBN포토]
노랑풍선 든 베트남 현지팬들 ‘효민 보러 왔어요’..
 
후지이 미나 ‘오늘도 미모 열일’ [포토]
후지이 미나 ‘살아있는 인형’ [포토]
효민 ‘오늘은 발라드 여신’ [MBN포토]
효민 ‘베트남 현지팬 선물에 행복’ [MBN포토]